• 최종편집 2020-10-19(월)

[新 커피풍속도] 코로나 시대의 신개념 카페…‘ENJOY UNTACT LIFE’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커피풍속도

코로나 시대의 신개념 카페

‘ENJOY UNTACT LIFE’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여행, 의료, 교육, 문화 등 생활 전반을 흔들고 있다. 그러나 비대면 문화가 단절을 뜻하는 것은 아니다. 작은 변화들을 부추기고 있을 뿐. 코로나19 시대에 맞게 여가 또는 카페를 즐기는 아이디어를 모았다.

 


 

로봇카페1.jpg
ⓒCOFFEE BARISTA

 

로봇이 만든 커피를 즐기다

로봇이 만드는 커피와 디저트를 즐기다

 

로봇은 그동안 제조업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 왔다. 그러나 외식보다 집밥, 비대면을 선호하는 트렌드에 맞게 로봇카페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커지고 있는 것. 로봇 도입 초기 단계인 국내에서 로봇 카페는 단순히 커피를 내리고 케이크를 장식하는 정도지만 조만간 레스토랑이나 딜리버리 전문점에서 치킨, 피자 등을 만드는 주방 보조로, 다양한 외식 분야에서 폭넓게 활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로봇카페3.jpg
ⓒCOFFEE BARISTA

 

로봇카페2.jpg
ⓒCOFFEE BARISTA

 

* 카페 봇봇봇

성수동 카페 중에서도 이른바 #힙플레이스로 통하는 카페 봇봇봇은 사람과 로봇이 함께 일하는 이색적인 매장이다. 커피, 칵테일과 함께 다양한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곳. 폐공장을 리모델링 해 외관은 빈티지한 분위기로 완성했으며, 내부는 블루 컬러를 메인으로 천장이 높고 시원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카페에는 드립 봇, 칵테일 봇, 케이크 봇, 총 세 종류의 로봇이 분주히 일하고 있다. 드립 커피와 칵테일은 주문과 동시에 로봇이 바로 만들기 때문에,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것이 장점. 원하는 원두를 선택하고 주문하면 드립 봇이 커피를 추출한다. 로봇 동료 덕분에 카페 스태프들은 주문하는 고객과의 소통에 더 신경을 쓸 수 있다고 한다.

케이크는 원하는 데코레이션을 직원에게 알려주면 로봇이 도안 그대로 장식하여 완성한다. 언택트 서비스로 만들어진 디저트는 사람이 직접 만든 것과 비슷한 정성을 느낄 수 있어 인기다. 매장 한쪽에는 갓 구운 빵과 다양한 굿즈와 커피용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2층에는 루프탑이 자리하고 있다.

 

추천메뉴 로맨슈페너 65백원, 드립 시그니처 블렌드 5천원, 트리플치즈 크로와상 1만원

영업시간 오전 10~오후 10(둘째, 넷째 월요일 휴무)

위치 서울 성동구 아차산로98

문의 02-499-9219

인스타그램 @_bot.bot.bot

 

프라이빗카페1.jpg
ⓒCOFFEE BARISTA

 

대세는 프라이빗 카페

예약한 손님만 받는 프라이빗 카페가 뜬다

 

호텔도 아니고, 레스토랑도 아닌데, 카페를 예약하는 손님이 얼마나 될까 싶지만, 코로나19 이슈와 함께 예약 카페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매장 내에 사람이 많아지고 기다리는 줄이 길어지면, 스태프들의 힘만으로는 통제가 힘든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불편하다는 평가도 있지만, 결국 예약은 직원과 손님의 안전을 지키는 새로운 아이디가 되어줄 것이다.

 

프라이빗카페2.jpg
ⓒCOFFEE BARISTA

 

프라이빗카페3.jpg
ⓒCOFFEE BARISTA

 

* 카페 오버스토리

성북동 끝자락에 자리한 카페 오버스토리는 도심 속에 있지만, 탁 트인 서울 전망을 한눈에 누릴 수 있는 힐링 카페다. 의자와 테이블 자체가 널찍하게 놓여 있으며 테이블 간의 간격이 넓은 편. 대부분의 자리가 창을 마주하고 있어, 비대면 카페에 어울리고, 프라이빗한 분위기를 원하는 손님을 위한 2인실도 마련되어 있다.

카페 오버스토리는 100% 예약으로만 손님을 받고 있는데, 이유는 주차와 소음 문제로 주민들이 고충을 겪는 일이 많아졌기 때문에 주민들을 배려하기 위해 예약제로 운영하게 된것. 그렇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한층 주목받게 되었다. 예약 방법은 카페 오버스토리 인스타그램(@overstory.seongbuk) 공식 계정으로 방문 날짜와 시간을 적어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내면 된다.

예약 확정 안내 문자를 받으면 예약이 완료됐다는 뜻. 100% 예약제로 운영하기 때문에 공간이 붐비지 않고, 조용히 여유롭게 풍경을 즐길 수 있어서 카페를 찾는 손님들의 만족도가 높다. 플로리스트가 직접 운영하고 있어 다양한 식물을 구경할 수 있으며 구입도 가능하다.

 

추천메뉴 아메리카노 7천원, 라테 75백원

영업시간 오후 1~저녁 9

위치 서울 성북구 선잠로2다길 13-13

문의 0507-1382-7894

인스타그램 @overstory.seongbuk

 

힐링카페1.jpg
ⓒCOFFEE BARISTA

 

야외형 카페로 떠나자!

자연 속에서 여유롭게 커피를 즐기는 새로운 힐링 문화

 

해외여행이 대폭 줄어들면서 국내 또는 근교 여행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실내보다는 야외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다는 평가. 국내 카페 투어는 대중교통보다는 차를 이용해 갈 수 있는 곳, 또 적당한 볼거리가 많되 사람이 너무 붐비지 않는 곳이 좋다. 또 너무 인테리어에 집중하기보다는 실내 청결이나 창문의 위치, 테이블 간의 간격 등에 더 신경 쓸 것.

 

힐링카페2.jpg
ⓒCOFFEE BARISTA

 

힐링카페3.jpg
ⓒCOFFEE BARISTA

 

* 트레블브레이크커피

옹기종기 모인 안면도의 시골집 사이에 위치한 카페 트레블브레이크커피가 안면도를 찾는 여행객들 사이에서 인싸 감성 카페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카페 내 모든 곳이 동남아 휴양지에 온 것처럼 이국적이지만, 그중 명당은 단연코 테라스 좌석이다. 카페 돌길을 따라 색색의 튤립과 선인장 사이를 지나면 자연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테라스가 펼쳐진다. 각각 텐트로 되어 있고, 한 채씩 분리되어 있어 조용하게 시간을 보낼 수 있다는 것이 장점. 자리가 넓고 사방이 막혀 있어, 코로나 시대에 딱 맞는 힐링플레이스로 떠올랐다. 일광욕 즐기면서 브런치 즐기려는 가족 여행객이나 커플들로 주말이면 인산인해를 이룬다고. 특히 야외 테라스 A, B존은 강아지 고양이 등의 반려동물을 데리고 들어올 수 있어 선점이 필수다.

인기 메뉴는 화덕에서 갓구워낸 피자, 비프&쉬림프 박스, 토스트 등 브런치 메뉴다. 가볍게 커피를 즐기러 왔다가 비주얼에 압도되어 먹게 된다는 평가. 자연 속에서 한적하고 여유롭게 즐기는 커피는 어쩐지 더 고소한 맛을 낸다.

 

추천메뉴 버팔로 마르게리타 화덕피자 24천원아메리카노 6천원

영업시간 [평일] 오전 10~오후 7[주말] 오전 10~오후 830

위치 충남 태안군 안면읍 등마루1125

문의 010-9510-9036

인스타그램 @travelbreakcoffee_

 

태그

전체댓글 0

  • 992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新 커피풍속도] 코로나 시대의 신개념 카페…‘ENJOY UNTACT LIFE’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